광고
광고
공연/문화 > 발레

천안예술의전당, 스테디셀러 국립발레단 ‘호두까기인형’

- 지난 2000년부터 매년 겨울 전지역에서 선보이며 전석 매진 행렬

이혜경 기자 | 기사입력 2022/11/24 [14:09]

천안예술의전당, 스테디셀러 국립발레단 ‘호두까기인형’

- 지난 2000년부터 매년 겨울 전지역에서 선보이며 전석 매진 행렬

이혜경 기자 | 입력 : 2022/11/24 [14:09]

천안문화재단(대표 안동순)은 오는 12월 9일 천안예술의전당 대공연장에서 국립발레단 ‘호두까기인형’을 선보인다.

 

국립발레단의 ‘호두까기인형’은 볼쇼이발레단을 33년간 이끌며 러시아 발레의 신화로 불리는‘유리 그리고로비치’의 버전이다. 전 세계 곳곳의 크리스마스를 수놓는 다양한 동명의 작품 중 가장 웅장하고도 스펙터클한 구성을 자랑한다.

 

▲ 천안예술의전당, 스테디셀러 국립발레단 ‘호두까기인형’  © 문화예술의전당

 

차이콥스키의 낭만적인 음악과 다채로운 춤이 한데 어우러진 이번 공연은 화려한 볼거리와 고난이도의 안무로 큰 감동을 선사한다.

 

이번 공연의 관람료는 R석 7만 원, S석 5만 원, 시야제한석&A석 3만 원, B석 2만 원, C석 1만 원이다. 자세한 내용은 천안예술의전당 누리집(www.cnac.or.kr)을 참고하거나 전화(1566-0155)로 문의하면 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당신이 꼭 한 번 만나야 할 우리시대 최고의 연극 -'삼류배우' -기립박수 , 연속 매진 행진, 강태기 배우 출연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