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공연/문화 > 뮤지컬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 , 김정숙 작, 권오성 연출, 강신일 출연, 5월 11일 개막, 수원시립공연단

정조테마공연장에서 평일 저녁 7시30분, 주말·공휴일 오후 3시 상연

김혜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4/30 [08:09]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 , 김정숙 작, 권오성 연출, 강신일 출연, 5월 11일 개막, 수원시립공연단

정조테마공연장에서 평일 저녁 7시30분, 주말·공휴일 오후 3시 상연
김혜경 기자 | 입력 : 2024/04/30 [08:09]

▲ 트로트 뮤지컬 ‘아빠의 청춘’ , 김정숙 작, 권오성 연출, 강신일 출연, 5월 11일 개막, 수원시립공연단  © 문화예술의전당

 

수원시립공연단이 제23회 정기공연 ‘아빠의 청춘’을 5월 11일부터 19일까지 정조테마공연장에서 상연한다.

 

‘아빠의 청춘’은 흥겨운 악극 형식의 트로트 뮤지컬이다. 친숙한 대중가요를 바탕으로 현대사회의 노인 문제를 유쾌하게 다룬다. 지난해 12월 첫선을 보인 ‘아빠의 청춘’은 관객들로부터 ‘10대부터 70대까지 전 세대가 공감할 수 있는 공연’, ‘착한 관람료로 즐길 수 있는, 수준 높은 뮤지컬’이라는 호평을 받았다.

 

중견배우 강신일이 박영감 역을 맡아 관록이 묻어나는 연기를 보여주고, 최신 유행 트로트 곡을 각 장면에 맞게 적절하게 편곡했다.

 

5월 11일부터 19일까지 평일 저녁 7시30분, 주말·공휴일 오후 3시에 정조테마공연장에서 총 8회 공연한다.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http://www.artsuwon.or.kr)와 인터파크 티켓(ticket.interpark.com)에서 티켓을 구매할 수 있으며, 가격은 3만 원이다. 자세한 내용은 수원시립예술단 홈페이지와 공식 SNS 등에서 확인할 수 있다.

 

수원시 관계자는 “올해 ‘아빠의 청춘’ 공연 횟수를 8회로 늘려 수원시립공연단의 대표 레퍼토리 공연으로 만들 것”이라며 “전 세대가 즐길 수 있는 뮤지컬”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서울대에 붙은 대자보 "선거부정 논란, 국민의 검증권을 보장하라! - 공론화를 통한 공정한 수사와 검증권 보장으로 나아가야"
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