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공연/문화 > 연극

‘8명의 여인들’, 로베르 토마의의 추리 코믹연극, 경주시립극단, 제129회 정기공연, 경주예술의전당 원화홀

김혜경 기자 | 기사입력 2024/04/11 [09:41]

‘8명의 여인들’, 로베르 토마의의 추리 코믹연극, 경주시립극단, 제129회 정기공연, 경주예술의전당 원화홀

김혜경 기자 | 입력 : 2024/04/11 [09:41]

▲ ‘8명의 여인들’, 로베르 토마의의 추리 코믹연극, 경주시립극단, 제129회 정기공연   © 문화예술의전당


경주시립극단이 제129회 정기공연 ‘8명의 여인들’을 오는 19일부터 21일까지 3일 동안 경주예술의전당 원화홀에서 막을 올린다.

 

경주시립극단이 야심차게 준비한 올해 첫 작품으로 프랑스의 유명 작가 로베르 토마의 50년대 희곡 ‘8명의 여인들’을 원작으로 한 추리 코믹극이다. 

 

작품의 줄거리는 크리스마스를 맞아 온 가족이 모인 가운데 집안의 유일한 남자인 아빠 마르셀이 살해되는 사건이 일어난다.  고립된 저택에서 용의자는 아내와 두 딸, 여동생, 처제, 장모, 두 명의 가정부 중에 있는 가운데 서로가 서로를 의심하며 벌어지는 음모와 질투를 코믹하게 풀어냈다.

 

공연시간은 19일 저녁 7시 30분, 20일과 21일은 각각 오후 3시이며, 중학생 이상 관람가능하고 러닝타임은 70분이다.

 

공연티켓은 경주예술의전당 홈페이지 또는 티켓링크에서 온라인으로 예매가 가능하고 입장료는 전 좌석 5000원이다.

 

자세한 사항은 경주시립예술단 운영팀(054-779-6094)으로 하면 된다. 

 

김한길 경주시립극단 감독은 “8명의 여인들은 살인사건을 배경으로 서로에 대한 의심, 감추어진 욕망, 위기 속에 드러나는 위선에 관한 이야기로 전개된다”며 “우리의 확신은 어떤 토대로 만들어졌는지, 지금 내가 갖고 있는 확신은 과연 신뢰할 수 있는가에 대해 생각해 볼 수 있는 시간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서울대에 붙은 대자보 "선거부정 논란, 국민의 검증권을 보장하라! - 공론화를 통한 공정한 수사와 검증권 보장으로 나아가야"
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