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공연/문화 > 콘서트

< 서울모테트합창단 브람스 독일 레퀴엠 > 경남문화예술회관 개최

최혜용 기자 | 기사입력 2023/11/16 [17:11]

< 서울모테트합창단 브람스 독일 레퀴엠 > 경남문화예술회관 개최

최혜용 기자 | 입력 : 2023/11/16 [17:11]

 

▲ < 서울모테트합창단 브람스 독일 레퀴엠 > 경남문화예술회관 개최  © 문화예술의전당

 

경남문화예술회관(관장 김태열)은 오는 8일 오후 7시 30분 대공연장에서 서울모테트합창단 브람스 독일 레퀴엠을 개최한다.

 

신학적인 조예가 깊었던 브람스는 루터의 독일어판 성경 구절을 가사로 ‘독일 레퀴엠’을 작곡했다. 브람스는 이 작품에서 삶과 죽음에 대한 끊임없는 연구와 인류가 나아가야 할 길을 찾기 위한 노력을 보여준다.

 

이번 공연을 선사할 서울모테트합창단(지휘 박치용)은 1989년 창단 이후, 34년간 순수 합창음악의 발전을 위해 노력하고, 감동의 음악을 선사해 오고 있다.

 

이날 공연에는 대한민국 최고의 성악가들이 함께한다.

 

마리아 칼라스 콩쿠르, 퀸 엘리자베스 콩쿠르, 콜론극장 국제 성악 콩쿠르 등에서 입상하며, 유럽과 미국에서 활발하게 활동 중인 소프라노 윤정난과 뮌헨 ARD 국제 콩쿠르 입상, 볼프와 슈만 국제 콩쿠르 우승 등 유럽의 많은 무대에서 활약하며, 특유의 미성과 독보적인 음악성으로 우리나라 리트와 가곡, 오라토리오 발전에 큰 족적을 남긴 바리톤 정록기가 관객들 앞에 나선다. 또한, 많은 공연을 통해 다양한 음악적 색채를 구현하고 있는 프라임필하모닉오케스트라가 협연한다.

 

경남문화예술회관 관계자는 “브람스의 ‘독일 레퀴엠’은 현재 인류가 당면한 고난의 상황과 가장 잘 맞닿아 있다”라며, “서울모테트합창단이 선사하는 이번 공연은 듣는 이에게 평안과 위로의 시간을 선물할 것이다”라고 전했다.

 

한편,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가 주최하고, 경남문화예술회관과 서울모테트합창단이 주관하며, 문화체육관광부와 한국문화예술위원회가 후원하는 이번 공연은 「문예회관과 함께하는 방방곡곡 문화공감」의 일환으로 사업비의 일부를 문예진흥기금으로 지원받아 진행되는 사업이다.

 

서울모테트합창단 브람스 독일 레퀴엠과 관련된 자세한 내용은 경남문화예술회관 누리집(artcenter.gyeongnam.go.kr)과 전화(☎1544-6711)로 확인할 수 있다. ▲공연일시 11월 23일 19:30 ▲관람연령 8세 이상 ▲티켓 V석 4만원, R석 3만원, S석 2만원, A석 1만원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서울대에 붙은 대자보 "선거부정 논란, 국민의 검증권을 보장하라! - 공론화를 통한 공정한 수사와 검증권 보장으로 나아가야"
1/7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