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공연/문화 > 연극

시를 입은 음악극 ‘시인의 나라’ - 현대 소시민의 쓸쓸함을 한국 근현대 시와 국악으로 치유하는 따뜻한 힐링 음악극

이혜경 기자 | 기사입력 2022/09/16 [01:10]

시를 입은 음악극 ‘시인의 나라’ - 현대 소시민의 쓸쓸함을 한국 근현대 시와 국악으로 치유하는 따뜻한 힐링 음악극

이혜경 기자 | 입력 : 2022/09/16 [01:10]

▲ 화성시문화재단이 시(詩)를 입은 음악극 ‘시인의 나라’ 공연을 개최한다  © 문화예술의전당


화성시문화재단(대표이사 김종대)은 詩(시)를 입은 음악극 ‘시인의 나라’를 9월 18일(일) 오후 3시 남양읍 모두누림센터 누림아트홀에서 개최한다.

 

시인의 나라는 이육사, 김소월 등 한국 근현대 시를 대표하는 시인들의 서정시를 가사로 한 따뜻한 선율의 창작곡을 통해 현대 소시민의 반복적인 삶을 위로하는 음악극이다. 일상에 치이고 어디서도 위로받지 못하는 서른여덟의 만년 대리 주인공 강봉구를 중심으로 극이 전개된다.

 

어렸을 때의 꿈을 잃고 현실에 좌절하고 방황하는 어른 강봉구가 20년 전의 소년 시절 자신을 만나 오랫동안 잊고 있던 많은 것들을 떠올리게 되는 스토리와 ‘새로운 길’을 보여주는 국악이 관객들에게 변함없는 일상 속 작은 선물과 같은 위로가 되고, 잊었던 기억을 상기시켜 어제와 오늘 그리고 내일의 ‘나’를 생각해볼 기회를 선사할 예정이다.

 

시인의 나라는 2018년 경기공연예술페스타 베스트 컬렉션으로 선정됐으며, 밀양푸른연극제 및 의정부음악극축제에 공식 초청됐다. 2017년에는 경기문화재단 전문예술창작지원단계 2단계 우수 작품 및 한국문화예술회관연합회 공연예술 유통 활성화 사업 선정작으로 선정되면서 공연계에서 몇 년에 걸쳐 작품성을 인정받고 있다.

 

화성시문화재단은 2022년에 신설된 ‘전통 ON STAGE‘ 시리즈를 통해 ’오방神과 OBSG’, '블랙스트링‘ 등 공연계에서 두각을 나타내고 있는 전통예술 아티스트들의 공연을 개최하며 공연계 문화 다양성과 우리의 고유 전통문화 계승을 위해 노력하고 있다. 앞으로도 전통 예술을 접목한 다양한 장르의 공연으로 시민들을 찾아갈 계획이다.

 

자세한 공연 정보 확인 및 예매 문의는 화성시문화재단 홈페이지나 전화로 가능하며, 화성시문화재단 아트홀 소셜 미디어(카카오톡, 인스타그램, 페이스북 등)에서 더 자세한 정보를 빠르게 접할 수 있다.

▲ 시를 입은 음악극 ‘시인의 나라’ - 현대 소시민의 쓸쓸함을 한국 근현대 시와 국악으로 치유하는 따뜻한 힐링 음악극  © 문화예술의전당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당신이 꼭 한 번 만나야 할 우리시대 최고의 연극 -'삼류배우' -기립박수 , 연속 매진 행진, 강태기 배우 출연
1/1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