광고
광고
광고
광고
동영상 > 연극

존 레논을 위하여- 드라마팩토리 - 감성음악극

재미와 의미가 공존하는 연극

권종민 기자 | 기사입력 2017/11/24 [03:07]

존 레논을 위하여- 드라마팩토리 - 감성음악극

재미와 의미가 공존하는 연극

권종민 기자 | 입력 : 2017/11/24 [03:07]

▲ 존 레논을 위하여- 드라마팩토리 - 감성음악극 - 존 레논을 위하여  © 문화예술의전당



-출연:최윤희, 신현규, 최영무,

작.연출 김세환

- 연출이 말하는 존 레논을 위하여 작품세계-

https://youtu.be/XT5N4nE1360

  

인간으로 태어나 신화가 된 팝 아티스트 ,한여름밤에 울리는 존레논의 음악,

싱어송 라이터 최윤희의 리메이크!

20세기 최고의 뮤지션 사랑, 평화, 혁명을 꿈꾸며 세기를 가로지른 아티스트

한여름밤에 울리는 존레논의 음악 싱어송 라이터 최윤희의 리메이크!

최근에 불어 닥친 옛 노래들의 리메이크 붐은 빠른 템포와 속된 가사들,

 

그리고 일정한 패턴의 단순한 리듬 으로만 구성된 현재의 음악들과는 다른 다소 아날로그적이지만

속 깊은 가사들과 절절히 전해져 오는 음성, 그리고 높은 음악성을 지닌 옛 노래들이 다시 주목을 받고 있다 .

 

현학적인 수식어와 미학적 지식을 요구하는 예술지상주의 연극을 지양하고, 극적 개연성을 바탕으로 한 자연스러운 드라마 속에서 치열한 배우들의 연기와 숨결을 풍성하게 즐길 수 있는 연극을 만들고자 합니다.

재미 와 의미가 공존하는 '연극'을 선물 하겠습니다

 

60년대 전 세계를 열광시킨 비틀즈의 한 맴버이자 또 하나의 음악성을 지닌 가수로 기억되는

 

존 레논의 음악이 연극적 형식을 통해서 보다 강한 드라마를 만들어 내고 있다.

 

또한 극중 존 레논의 음악은 남성이 아닌 여성 보컬인 최윤희씨의 감성 있는 목소리로 전달되어

 

그 매력은 배가 되었다. 존 레논 20세기 최고의 뮤지션 사랑, 평화, 혁명을 꿈꾸며

 

▲ 존 레논을 위하여- 드라마팩토리 - 감성음악극 - 존 레논을 위하여  © 문화예술의전당



세기를 가로지른 아티스트존 레논을 위하여-

드라마팩토리 감성음악극 존 레논을 위하여

- Dear John Lennon

 

작 연출 김세환 (드라마팩토리 대표)

 

보라, 여고생 역 /최윤희 (드라마팩토리 정단원)

 

영수 역 / 신현규 (드라마팩토리 정단원) 

 

Bar사장, 노숙자 아저씨 역 / 최영무 (드라마팩토리 정단원)

 

처음보는 연극이였는데, 처음보고 너무 재밌었어요. 연극과 영화는 확실히 다르더라구요.

연극은 직접적으로 저에게 다가와서 감성을 풍부하게 만들어 주었어요.

나레이션하는 부분에서 너무 감명을 받았구, 마지막 말이 새록새록 생각나네요.

연극의 매력에 빠져서 자주 보러 올 것 같아요.

배우분들도 다 노래도 잘하시고 연기도 잘하셔서 소름이 돋을 정도 였어요.

이대 정치학과 3학년 이옥녀에요.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포토뉴스
안치환, 진보권력 위선 비판- “자뻑의 잔치뿐… 꺼져라! 기회주의자여” - 문화일보 [단독]- 오늘의 시사
1/79
많이 본 기사